현대모비스, 상징적 의미의 ‘연구소 입사식’
상태바
현대모비스, 상징적 의미의 ‘연구소 입사식’
  • 교통신문 webmaster@gyotongn.com
  • 승인 2013.0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입사원 175명 절반 이상, 연구개발‧품질 배치
글로벌 경쟁력 제고 취지, 입사식 마북 연구소서 개최

 현대모비스가 신입사원 175명에 대한 입사식을 개최하며 이들의 절반 이상을 연구개발과 품질 부문에 배치, 급변하는 글로벌 환경에 대응할 것임을 밝혔다.

현대모비스는 경기도 용인시 마북에 위치한 연구소 대강당에서 하반기 신입사원 입사식을 개최했다고 지난 27일 밝히면서, 핵심 인재 배양을 통한 경쟁력 강화를 선언했다.

이는 지금까지 역삼역 본사 인근에서 진행되던 기존 입사식과 달리, 경기도 마북에 위치한 연구소에서 개최한 것 만으로도 그 남다른 의미를 알 수 있다.

신입사원들은 이날 입사식에서 지난 연수기간 동안 직접 조사하고 탐구한 주제를 발표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번 신입사원들은 지난 1월 초부터 시작된 두 달 간의 연수기간 동안 공장과 연구소 등 주요 산업장과 해외법인을 방문하며, 현대모비스와 자동차 시장 전반에 대한 이해도를 높혔다.

또한 이날 발표된 ‘자동차 탐구생활’은 현대모비스의 글로벌 지향 기조에 맞게 국내 자동차 시장에 대한 조사뿐만 아닌, 글로벌 1위 자동차 시장인 중국 시장에 대해 깊이 들여다 보는 등 풍성한 내용을 담았다.

전호석 현대모비스 사장은 격려사를 통해 “조금씩 흙을 옮기면 산을 옮길 수 있고, 소는 걸음이 느려도 만리를 갈 수 있다”며 “지금 이 순간 느끼는 열정과 패기를 잃지 말고 더디더라도 우직하게 노력한다면 큰 일을 이룰 것”이라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