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 전기차 배터리 가격 인증 협업”
상태바
“중고 전기차 배터리 가격 인증 협업”
  • 교통신문 webmaster@gyotongn.com
  • 승인 2022.03.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SK온·케이카, 배터리 수명·잔존가치 분석 서비스

SK온은 직영 중고차 플랫폼 기업인 케이카(K Car)와 협업해 중고 전기차 배터리 수명과 잔존가치를 평가·인증한다고 밝혔다.
전기차 가격 중 약 절반을 배터리가 차지하는 만큼 배터리의 수명이 전기차 가격을 좌우한다. 기존에는 배터리 수명을 측정할 객관적인 기준이 없어 가격 산정이 어려웠다.
SK온은 배터리 값어치에 대한 명확한 기준을 제공함에 따라 앞으로는 소비자들이 신뢰할 수 있는 기준을 갖고 케이카의 중고 전기차를 구매할 수 있게 됐다고 설명했다.'
SK온은 지난해 초 배터리 상태를 분석하고 수명·잔존가치와 이상 현상까지 사전에 감지하는 '바스 AI'(BaaS Ai·Battery as a Service Artificial Intelligence)를 자체 개발한 바 있다.
바스 AI를 기반으로 지난해 4월부터 SK렌터카가 운영하는 전기차의 배터리 상태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같은 해 11월에는 전기차 충전 애플리케이션 이용 고객을 대상으로 배터리 진단 서비스를 시작했다.
SK온 관계자는 "배터리 진단 기술은 배터리를 이용한 다양한 서비스를 일컫는 바스 산업의 시작점이자 핵심"이라며 "특히 배터리 잔존 가치 평가가 필수로, 업계를 선도하는 배터리 진단 기술력을 앞세워 바스 생태계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